김뢰진 가옥 > 전통가옥체험

본문 바로가기
본문 바로가기
전통한옥체험전통가옥체험
Home >전통한옥체험 > 전통가옥체험
김뢰진 가옥의 상세정보
청록파 시인 조지훈의 처가댁이라고 알려진 김뢰진 가옥은 19세기 초반에 지은 것으로 추정되며 현재 경북민속자료 제118호로 지정되어 있다.

한옥과 초가집이 아름답게 조화를 이루고 있는 이곳은 선성 김 씨들이 살던 가옥으로, 후손 대대로 살면서 수리를 거치다보니 겉모습은 변화되었지만 내부는 원형을 잘 갖추고 있다.

현재 안채는 초가 까치구멍집이고 사랑채는 기와집으로 되어 있었는데, 당초 사랑채도 초가로 된 까치구멍 집이었으나, 1975년경 지붕 개량 때 기와를 얹었다고 전한다.

이 가옥의 특이한 것은 집 내부에 마구간이 있다는 점으로, 과거 재산 목록 1호였던 말이나 소를 기르던 곳이 부엌 옆에 자리하고 있다.
주소 영주시 문수면 수도리(무섬마을) 전통마을, 무섬로 234번길-5
숙박정보 대문채, 초가안채(3~4인실) / 사랑채(4~5인실)
이용요금 사랑채 70,000원 / 그 외 50,000원
전화문의 010-8950-7921